판무림
  • 검색어 순위 준비중입니다

사황불사령

사마달, 일주향|프로무림 출판

4권 완결

대여 단권(3일) 대여가 900원  
  900 
전권(각 3일) 대여가 2,700원  
  2,700  
소장 단권 정가 3,000원  
3,000 
전권 정가 9,000원  
10%↓ 8,100  

작품 키워드

|
  • 사황불사령 제1권

    0.18 MB | 약 10.7만 자

    무료

  • 사황불사령 제2권

    0.17 MB | 약 10.6만 자

    900

  • 사황불사령 제3권

    0.18 MB | 약 10.6만 자

    900

  • 사황불사령 제4권

    0.17 MB | 약 10.3만 자

    900

책 소개

태고 이래로 가장 붉은

핏빛의 석양이 천하를 뒤덮고,

천공의 만월이 가장 짙은

천음을 뿌릴 때,

지하 일천장의 한천(寒泉)이

지상으로 솟구치니......

오오! 드디어 불사령이

등자하는도다!

사황불사령!

그가 악인이면 천지는 멸할 것이오.

그가 정인이면 천지는 흥할 것이다.

<맛보기>

* 序 章

사전적(辭典的) 의미의 전설(傳說)이란, 예로부터 전해 내려오는 신비스러운 이야기를 말함이다.

그리고 전설이란 환상적(幻想的)일 수록 더 신비한 법.

여기 중원무림사(中原武林史)를 통해 가장 환상적이고, 가장 공포스러운 전율(戰慄)의 전설이 전해오고 있었다.

이천년전(二千年前).

천하가 혼란의 극에 달해 있던 춘추전국시대(春秋戰國時代).

단 하루의 생(生)을 얻고자 천하인들은 피에 젖어 살았다.

그리고 공포의 전설은 한 마인(魔人)으로부터 시작된다.

마인(魔人).

그는 단지 마인일 뿐, 이름도 성도 없다.

마인은 구천악인(九千惡人)의 극악(極惡)한 악혈(惡血)을 이용해 아홉 개 사(邪)의 방울(鈴), 사령(邪鈴)을 만든다.

아홉 개 사의 방울 사령!

그 사령으로부터 무려 이천 년에 걸친 공포의 전설은 전율의 서막(序幕)을 올렸다.

* * *

버번쩍!

한 줄기 섬광(閃光)이 암천(暗天)을 갈랐다.

곧이어 뇌성벽력이 치고 폭우가 쏟아졌다.

"으흐흐흐……"

뇌성벽력의 틈틈이 어디선가 스산한 기운의 괴소가 터졌다.

번쩍!

눈부신 섬광이 암천에서 지면을 향해 곧장 내리꽂혔다. 그리고 섬광의 빛 사이로 희끗하니 뭔가 움직이는 괴영(怪影)이 있었다.

괴영은 허연 백발에 피빛같은 혈의(血衣)를 걸친 괴노인이었다.

괴노인의 두 눈에서는 음침한 흉광이 뿜어졌고, 전신에 서린 기운 또한 그의 눈빛처럼 음침하기 그지없었다.

"크하하하……! 백 년…… 백 년 만이다!"

노인은 암천을 향해 통쾌한 대소를 터뜨렸다.

"드디어 구천악인(九千惡人)의 악혈(惡血)이 깃든 아홉 개의 사환혈령(邪環血鈴)을 완성시켰도다! 크하하핫!"

과연, 괴노인의 수중에는 아홉 개의 피빛 방울을 연결시켜 만든 혈령환(血鈴環)이 들려있었다.

사환혈령(邪環血鈴)!

구천악인의 악혈(惡血)로 만들어진 아홉 개 사의 방울을 연결시켜 하나의 환(環)을 이룬 사환혈령!

"크하하하! 사환혈령이 완성된 이 순간부터 천하의 악업(惡業)은 시작된다. 어느 누구도 막지 못하는 피의 악

리뷰 별점 5개 4.0 (3명)

별점을 남겨 주세요.

0/500

  •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첫 번째 리뷰를 남겨 주세요.

무협 베스트셀러

판무림

언제 어디서나 판무림

이동하실 땐 편하게 모바일로 이용하세요.

Google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