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서생

여의서생

사마달, 일주향|프로무림 출판

4권 완결

리뷰(0)

대여 단권(3일) 대여가 900원  
  900 
전권(각 3일) 대여가 3,600원  
  3,600  
소장 단권 정가 3,000원  
  3,000 
전권 정가 12,000원  
  12,000  

작품 키워드

|
  • 여의서생 제1권

    0.30 MB | 약 11.0만 자

    900

  • 여의서생 제2권

    0.31 MB | 약 12.0만 자

    900

  • 여의서생 제3권

    0.30 MB | 약 11.2만 자

    900

  • 여의서생 제4권

    0.30 MB | 약 11.3만 자

    900

0

책 소개

무림천하(武林天下)는 온통 죽음(死)의 암흑 속에 덮

여 있고, 정도(正道)의 영웅(英雄)들은 떨어지는 꽃잎

(落花)처럼 산산이 흩어지도다.

피(血) 속의 무림에는 오직 사마(邪魔)만이 날뛰니,

바다(海)가 아무리 넓고 하늘(天)이 아무리 무변(無

變)하다지만 이를 타계할 영웅은 하나도 없구나.

오호, 슬프도다!

하늘(天)에서 혈화(血花)가 난무(亂舞)하도다.

아아, 천강성(天 星)이여!

지금 어디에 있는가?

천하에는 오직 악마(惡魔)의 울부짖음만이 울려 퍼지

고 있는데…….

광풍무림(狂風武林) 혈우천하(血雨天下).

수십 년에 걸쳐 무림엔 계속하여 미친 듯한 악마의 귀

풍(鬼風)만이 몰아치고, 천하(天下)는 언제나 혈무(血

霧)가 가실 날이 없도다.

사도(邪道)의 무리는 흉흉히 날뛰는데, 정도(正道)의

고수들은 그 종적이 없다.

피(血)와 죽음(死)으로 점철된 역사지만, 그래도 일천

년이나 그 맥(脈)이 끊이지 않고 이어진 무림이건

만…….

오오, 이제는 드디어 끝나려는가?

누군가 천공(天空)을 향해 피눈물 속에 처절하게 절규

(絶叫)한다.

천강성(天 星).

천강성이여! 부디 바라노니, 그 찬연한 웅자(雄姿)를

드러내 다오!

<맛보기>

* 서장(序章)

武林天下暗黑夜

正搖白散各飜飛

血天之林全邪魔

海天長眞雄稀薄

嗚呼哀戰血雨天

天 之星今何在

天下惟聞鬼哭聲.

무림천하(武林天下)는 온통 죽음(死)의 암흑 속에 덮여 있고, 정도(正道)의 영웅(英雄)들은 떨어지는 꽃잎(落花)처럼 산산이 흩어지도다.

피(血) 속의 무림에는 오직 사마(邪魔)만이 날뛰니, 바다(海)가 아무리 넓고 하늘(天)이 아무리 무변(無變)하다지만 이를 타계할 영웅은 하나도 없구나.

오호, 슬프도다!

하늘(天)에서 혈화(血花)가 난무(亂舞)하도다.

아아, 천강성(天 星)이여!

지금 어디에 있는가?

천하에는 오직 악마(惡魔)의 울부짖음만이 울려 퍼지고 있는데…….

광풍무림(狂風武林) 혈우천하(血雨天下).

수십 년에 걸쳐 무림엔 계속하여 미친 듯한 악마의 귀풍(鬼風)만이 몰아치고, 천하(天下)는 언제나 혈무(血霧)가 가실 날이 없도다.

사도(邪道)의 무리는 흉흉히 날뛰는데, 정도(正道)의 고수들은 그 종적이 없다.

피(血)와 죽음(死)으로 점철된 역사지만, 그래도 일천 년이나 그 맥(脈)이 끊이지 않고 이어진 무림이건만…….

오오, 이제는 드디어 끝나려는가?

리뷰 별점 5개 0.0 (0명)

별점을 남겨 주세요.

0/500

  •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첫 번째 리뷰를 남겨 주세요.

작가/출판사의 다른 작품

유사한 콘텐츠

무협 베스트셀러

모바일에서도 판무림!

판무림앱 설치하고 인기작 정주행
풍성한 혜택! 빠른 서비스! 판무림이 딱!
이동하실 땐 편하게 모바일로 이용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