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천무

용천무

사마달|프로무림 출판

3권 완결

리뷰(0)

대여 단권(3일) 대여가 900원  
  900 
전권(각 3일) 대여가 2,700원  
  2,700  
소장 단권 정가 3,000원  
  3,000 
전권 정가 9,000원  
10%↓ 8,100  

작품 키워드

|
  • 용천무 제1권

    0.37 MB | 약 15.8만 자

    900

  • 용천무 제2권

    0.37 MB | 약 16.1만 자

    900

  • 용천무 제3권

    0.36 MB | 약 15.0만 자

    900

0

책 소개

빛이란 빛은 모두 차단된 암흑(暗黑)의 시공(時空)......

한 점의 공기조차 부유(浮遊) 하지 못하는 절대파천황(絶代破天荒)의 공간.

그곳에서 놈은 일천년(一千年)이란 길고긴 세월(歲月)을 기다려왔다. 오직 한 가지의 소망만을 깊이깊이 감춘 채.

놈의 이름은 미인혈(美人血).

한 자루의 칼(刃)이다.

일생을 태양(太陽) 같이 화려하게 살다 스러지는 유성(流星)처럼 소멸해 버린 여덟 명의 기인(奇人)들. 그들이 한(恨)을 품고 죽어남긴 것은 하얗게 퇴색해 버린 백골 뿐이다. 그러나 그 여덟 구의 백골 사이에서 천 년의 기나긴 침묵을 견디어낸 것은 바로 놈이다.

암흑의 공간 속에 갇힌 채 놈은 두터운 칼 집 속에 숨어 단 한 번도 스스로 빛을 발해 본 적이 없다. 오직 누군가가 자신을 뽑아 주길 기다리면서......

누가 나를 만들었는지 묻지 말라!

내가 세상에 언제 태어났는지도 알려고 하지 말라!

다만......

한 가지만 기억해 다오.

태초의 혼돈과 같은 이 암흑 속에서 나를 꺼내 주는 자가 있다면, 내 그 자에게 천하(天下)를 주리라!

리뷰 별점 5개 4.5 (1명)

별점을 남겨 주세요.

0/500

  •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첫 번째 리뷰를 남겨 주세요.

작가/출판사의 다른 작품

유사한 콘텐츠

무협 베스트셀러

모바일에서도 판무림!

판무림앱 설치하고 인기작 정주행
풍성한 혜택! 빠른 서비스! 판무림이 딱!
이동하실 땐 편하게 모바일로 이용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