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독보강호 제1권(삽화판)

신독보강호 제1권(삽화판)

검궁인|프로무림 출판

단행본

리뷰(0)

대여 단권3일 대여가 900원  
  900  
소장 단권 정가 3,000원  
  3,000  

작품 키워드

  • 신독보강호 제1권(삽화판)

    0.72 MB | 약 12.3만 자

    900

0

책 소개

국내 코믹무협소설의 새 장을 열었다는 과분한 평가를 받은 독보강호(獨步江湖)가 독자제현에 첫 선을 보인 것은 1988년경으로 기억된다.

당시에는 별반 주목을 끌지 못하다가 1994년 여름 초록배에서 가로쓰기 서점 판형으로 다시 선보였을 때 폭발적인 반응으로 6쇄까지 찍는 기록을 세우게 되었다. 이는 강호제현들의 뜨거운 사랑이 있었기에 가능한 것으로 작가로서는 송구스런 마음 금할 길이 없었다.

무협소설 주인공으로서는 기상천외한 캐릭터인 '노팔룡'의 어처구니없는 행동과 파격적인 사랑, 기라성 같은 기인들의 부침에 끊임없이 폭소(爆笑)를 유발케 하는 내용은 90년대 신무협의 경향, 다변화된 사회상과 맞아 떨어졌는지도 모른다.

이후, 저자는 국내 최초의 대중문학 전문지 <엑스칼리버>를 통해 '신독보강호(新獨步江湖)'를 연재하기 시작했다. 주인공은 독보강호에서 선보였던 바보 무사 노팔룡의 아들이며 그의 이름은 '노구룡'이었다.

아쉽게도 <엑스칼리버>가 4호로 폐간되면서 신독보강호 또한 연재를 중단하게 되었다. 이후로도 각 PC통신망에 신독보강호가 소개되면서 강호제현들의 빗발치는 독촉이 있었으나 저자의 다망함과 게으름 탓으로 집필을 속개할 수가 없었다.

이제 늦은 감은 있으나 틈틈이 써온 신독보강호를 출간하게 되어 저자로서는 조금이나마 짐을 덜게 되었다.

본저는 1부에 해당되는 독보강호의 연작(連作)으로 볼 수 있다. 노구룡은 노팔룡의 아들이며 아버지의 성품을 고스란히 이어받았다. 천하제일미녀이자 여검객인 일점홍(一點紅) 하여령과의 사이에서 태어난 노구룡은 아버지처럼 멍청하고 우직하며 단순하기 그지없는 품성을 지녔다.

오늘날 격변하는 사회 속에서 이러한 인물이 성공하리라는 보장은 어디에서도 찾아볼 수 없다. 그러기에 우리는 노팔룡, 노구룡과 같은 인물에게서 편안함과 동지애를 느끼게 된다.

잘난 놈, 잘난 척하는 놈들의 틈바구니에서 오직 지순하고 단순한 성품을 지닌 사나이가 좌충우돌하며 순수한 인간애를 보여 주는 이야기야말로 어쩌면 '진짜 사는 맛'을 느끼게 할는지도 모른다.

더 이상의 소개는 생략하기로 한다.

오래 묵은 술일수록 깊은 맛이 우러나온다고 했다. 5년만에 선보이는 작품이므로 마음을 비우고 독자제현의 애정과 질타를 기대해 본다.

리뷰 별점 5개 0.0 (1명)

별점을 남겨 주세요.

0/500

  •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첫 번째 리뷰를 남겨 주세요.

작가/출판사의 다른 작품

유사한 콘텐츠

무협 베스트셀러

모바일에서도 판무림!

판무림앱 설치하고 인기작 정주행
풍성한 혜택! 빠른 서비스! 판무림이 딱!
이동하실 땐 편하게 모바일로 이용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