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무림
  • 검색어 순위 준비중입니다
자객도

자객도

검궁인|프로무림 출판

3권 완결

대여 단권(3일) 대여가 900원  
  900 
전권(각 3일) 대여가 2,700원  
  2,700  
소장 단권 정가 3,000원  
3,000 
전권 정가 9,000원  
10%↓ 8,100  

작품 키워드

|
  • 자객도 제1권

    0.26 MB | 약 14.0만 자

    900

  • 자객도 제2권

    0.24 MB | 약 12.9만 자

    900

  • 자객도 제3권

    0.25 MB | 약 13.4만 자

    900

책 소개

바람이 분다.

바람따라 꽃잎이 낙화한다.

영웅이여, 협사여.......

칼(刀)과 눈물(淚)과 피(血)로 점철된 야망이여

돌고 도는 것이 세월일진대

명멸하는 성좌(星座)와 같이 이름을 남기는 것이 그대

영웅의 뜻이련가?

사가(史家)는 붓으로 기록을 남기니

수많은 무공이 창안되고 중원에 강호무림계(江湖武林

界)라는 세계가 나타났다.

그대 또한 한 획을 긋기 위해 한 세상 무인(武人)으로

고검행(孤劍行)을 하리오.

<맛보기>

서장

선종(禪宗)의 시조라고 일컬어지는 보리달마(菩提達磨)가 숭산 소림사에 들어와 면벽 9년으로 도를 깨우치고 중원에 선종불학을 전파한 것은 서기 520년 경의 일이다.

그 이후로 중원에 선종과 함께 도래하여 꽃피운 것이 또 하나 있었으니 바로 무공(武功)이다.

달마선사는 나약해진 육체로는 올바른 불도를 이룰 수 없다고 판단하여 승가의 제자들에게 한 권의 경서를 전했다. 그것이 바로 유명한 역근세수경(易筋洗髓經)이다.

그 이후 소림오권(少林五拳)이 생겨나고 대대로 소림사의 승려들은 불학과 무술을 아울러 익힘으로써 중원에 우후죽순처럼 무술이 탄생했다.

그들은 학문이 아닌 무도로써 세상을 밝게 하려는 의도를 지녔다. 그리고 독특한 사고와 행동양식을 가지고 그들 나름대로의 세계를 구축해 나가기 시작했다.

오늘날, 무력(武歷)이란 용어가 생긴 것은 바로 이 무림세계의 기록을 위한 것이다. 무림원년(武林元年)을 보리달마가 소림에 들어온 해로 잡은 것은 따라서 아주 자연스런 일이라 할 수 있다.

바람이 분다.

바람따라 꽃잎이 낙화한다.

영웅이여, 협사여.......

칼(刀)과 눈물(淚)과 피(血)로 점철된 야망이여

돌고 도는 것이 세월일진대

명멸하는 성좌(星座)와 같이 이름을 남기는 것이 그대 영웅의 뜻이련가?

사가(史家)는 붓으로 기록을 남기니

수많은 무공이 창안되고 중원에 강호무림계(江湖武林界)라는 세계가 나타났다.

그대 또한 한 획을 긋기 위해 한 세상 무인(武人)으로 고검행(孤劍行)을 하리오.

무력(武歷) 470년.

당시의 무림은 그야말로 최번성기가 도래하고 있었다. 무림을 장악한 것은 소림사를 위시한 8파1방(八派一幇)과 4대세가(四大世家)였다.

이름하여 13대 명문은 독자적인 세계를 구축하여 스스로 천하제일이라는 자만에 도취되어 있었다. 그들은 자파만이 정통이며, 13대 문파 이외의 문파는 사마외도(邪魔外道)로 몰아붙였다.

하지만, 권불십년(權不

리뷰 별점 5개 0.0 (0명)

별점을 남겨 주세요.

0/500

  •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첫 번째 리뷰를 남겨 주세요.

무협 베스트셀러

판무림

언제 어디서나 판무림

이동하실 땐 편하게 모바일로 이용하세요.

Google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