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무림
  • 검색어 순위 준비중입니다

'#잔인함' 키워드 검색 결과 (6)

  • 모래술사

    밀렵 | 총 5권

    중동 건설 현장에 불어닥친 용권풍. 이욱, 그의 운명은 그때부터 비틀렸다. 몬스터와의 사투는 감춰진 야성을 깨워 최강 주술사의 전설을 잇게 하는데…. 지옥안의 권능은 절대 복종을 부르고 사안의 위대함은 모든 것을 모래로 돌린다! 사막을 지배하며 공포로 군림한 한 남자의 영원불멸 신화!

  • 10%

    광룡애가

    박동신 | 총 10권

    『몽왕괴표』『불량학사』『주먹의 품격』 장르문학의 재미 보증수표 박동신 『광룡애가』로 다시 한 번 칼을 빼 들다! 꿈속에서 용과 패밀리어 계약을 맺은 환 용의 가호로 불사(?)의 몸을 갖고 소름 끼치는 감각을 지닌 천재 스나이퍼로 재탄생! 인간쓰레기 양부에게 복수하고 할렘가를 평정할 날도 머지않았다! 태생부터 지질했던 할렘가의 노랑쥐 광룡의 트레이닝에 진짜 사나이로 탈바꿈하다!

  • 코리안 데드워킹

    zaksalking | 총 11권

    지옥이 도래한 세상. 세상이 원한다면 나는 얼마든지 웃으며 지옥의 야차가 되어주마. 삼류 양아치 인생 주먹과 거친 성격으로 살던 김승철, 조직폭력배에게 끌려가 죽을 위기에 처하지만, 쓰나마처럼 몰려드는 좀비들의 습격으로 세상은 종말을 향해 치닫게 된다. 세상의 멸망은 오히려 그에게 새로운 기회를 준다. 생존을 위한 잔인한 인간의 본성을 넘어서기 위해 인간 김승철, 분노의 외침이 시작된다.

  • 10%

    도시정벌(무삭제)

    임영태 | 총 3권

    전설적인 판매고를 올리며 여덟 번째 이야기를 연재 중인 ‘도시정벌’ 시리즈 중에서도 특히 수작으로 꼽히는 첫 번째 이야기, 도시정벌 1부를 소설로 읽다! 임영태의 펜 끝에서 새로 태어난 도시정벌 시리즈는 원작의 부패한 기득권층을 향한 격렬한 분노, 그에 대항하는 주인공 백미르의 천재적이고 호쾌한 응징을 더욱 섬세하게 그려내었다. *줄거리* 창녀와 건달이 주름잡는 속칭 ‘588’에서 자란 백미르. 아직 고등학생이지만 뛰어난 싸움실력으로 이미 588의 명물이자 상징이다. 돌아가신 친어머니 대신 어머니처럼 돌봐주는 천 씨와 몸을 파는 여자들만이 가족이던 그의 앞에 어느 날 갑자기 진짜 아버지가 나타난다. 588을 떠나 지하경제를 주름잡는 거대한 부를 소유한 아버지와 함께 살게 된 미르는 이전과는 전혀 다른 생활에 혼란을 느끼고 반항하지만, 이내 이복형인 한상의 따뜻한 보살핌과 자신과 어머니를 향한 아버지의 진심에 조금씩 마음을 연다. 미르가 고등학교를 졸업하던 날, 아버지는 그에게 열쇠 하나를 건넨다. 그리고 그것을 마지막으로 한상과 아버지는 그들이 대항하던 ‘일도련’에 의해 살해당한다. 대통령의 권력조차 능가하는 대한민국의 숨겨진 주인이자 망령인 ‘일도련’에게 복수를 다짐한 미르는 아버지가 건네준 열쇠와 그 자신의 지략, 그리고 주먹으로 자신이 태어나 자란 588 지역을 중심으로 자신만의 힘을 키워나간다. 아버지가 숨겨놓은 막대한 부, 한 수 앞을 보는 치밀한 계획, 거기에 전국 폭력조직의 우두머리들까지 자신의 편으로 포섭한 미르는 일도련을 향한 복수의 칼날을 뽑고, 정치, 경제, 언론마저 장악한 채 대한민국을 좌지우지하던 일도련은 미르가 파놓은 함정에 의해 와해되기 시작하는데……. 그러나 승승장구하던 미르에게도 위기가 닥친다. 궁지에 몰린 일도련의 음모에 의해 살인자로 몰려 쫓기게 된 미르가 준비한 회심의 한 방은?

  • 10%

    아틀란티스

    | 총 2권

    서수애. 우리 학교 얼짱 탑클래스에서 속하는 애다. 학생 수가 거의 1000단위에 육박하는데도 불구하고 탑클래스에 있다는 말은 그만큼 외모가 대단하다는 소리. 거기다가 만화책에서 갓 튀어나온 듯 착한 심성에 뛰어난 성적. 운동은 조금 못 하는 것 같지만 그것만 빼고 보면 거의 완벽에 가까운 여신이다. 내가 멍청하고 겁 많은 놈이기는 하지만 그녀를 위해서라면 한 번쯤 용기를 내고 싶었다.

  • Project_Mar-On

    메르큐노 | 총 5권

    "날 죽이려고 했다는 건, 네가 죽을수도 있다는 걸 각오했기 때문이잖아?" ㅡ누군가의 목숨을 다룬다는 건, 그런 거라고. '게임'이라곤 한 번도 해본 적 없는 전투요원이 가상현실게임에 접속했다? 기본적인 시스템은 물론이고, 심지어 스탯이나 스킬포인트조차 찍을 줄 모르는 초짜 게이머 은가람! 모든 것을 가져간 유다에게 복수하기 위해, 그가 마르온으로 첫 발을 내딛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