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무림
  • 검색어 순위 준비중입니다

' 현자림 ' 도서 검색 결과 (12)

  • 지배하는 자

    현자림 | 총 6권

    무림 고수? 늑대 인간? 뱀파이어? 과연 환상 속의 존재들일까? 아니, 그들은 존재했고, 지금도 존재한다. 고대의 유물, 신의 유물을 차지하기 위해지금도 우리가 모르는 세상이 움직이고 있다. 모든 게 혼란스러운 와중, 인류를 지배하며 그 위에 군림했던 강림자로 의심을 받는 이가 등장하고…과연 그는 의심을 넘어 확신을 얻고, 강림자로서 세상을 지배해 나갈 수 있을 것인가? 강림자가 지배하는 세상으로 당신을 초대한다!

  • 라오스 루이시안

    현자림 | 총 6권

    열 번의 탈옥, 그리고 현재 이곳은 열한 번째인 불옥(不獄). 뭐, 내 이력이라고나 할까? 내 이름은 대두령. 남들이 그렇게 부르니 내 이름이나 마찬가지지. 이름하고 이력 보면 알겠지만 난 평생을 감옥에서 보냈거든. 이제 슬슬 이곳도 지겨우니 열두 번째 감옥으로 가볼까? 크라센 대륙이라....... 좋아! 접수해주지. 어차피 세상은 또 하나의 감옥일 뿐이니까. 그렇게 해서 얻게 된 그의 새로운 이름은, 류센 왕국을 구할 라오스루이시안!

  • 10%

    기사들의 왕

    현자림 | 총 4권

    나는 이미 죽었다. 더 이상 기사라는 숭고한 이름으로 불릴 자격이 없다. 욕을 해도 좋다. 돌을 던져도 좋다. 그조차도 내게는 과분한 처사이니······. 전신이라 불리며 두려움에 떨게 했던 사나이. 감히 대항하지 말라! 크루세이더라는 이름은 너희들이 감당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모든 기사들의 정점에 선 자, 크루세이더. 그는 기사들의 왕이라 불렸다.

  • 칼텐버그의 영주

    현자림 | 총 5권

    갈가리 찢기는 고구려를 바라보며 절규하던 연개소문. 그가 눈 뜬 곳은 새로운 세상, 가이어스 대륙이었다. 학자 가문의 도련님으로 새 삶을 살게 된 그. 하지만 왕위 쟁탈에 휘말린 그의 집안은 쑥대밭이 되는데……. 가문의 복수와 빼앗긴 영지를 되찾기 위해 그는 검을 선택했다. 나이트 연맹을 움직이는 5개의 검. 삼족오의 깃발을 나부끼며 카이사르의 검이 여기 재림한다! 서림의 퓨전 판타지 장편 소설 『칼텐버그의 영주』.

  • 질풍의 류

    현자림 | 총 5권

    세상천지 비교할 수 없을 힘을 타고나는 대씨 집안. 하지만 하늘 천, 땅 지, 검을 현, 누루 황, 이 네 글자도 외우지 못하는 저주스러운 머리를 지닌다. 드디어 이 집안에 그토록 염원하는 천재가 태어났으니 성은 '대', 이름은 '장부'! 그러나 그에게 준비된 또 하나의 운명은 위태로운 외줄타기를 하고 있는 아스미론 왕국의 류엔시안인데….

  • 라오스 루이시안

    현자림 | 총 6권

    열 번의 탈옥, 그리고 현재 이곳인 열한 번째인 불옥. 그렇게 얻게 된 그의 새로운 이름은 류센 왕국을 구할 '라오스 루이시안'이다. 열두 번째 감옥, 크라센 대륙을 접수하기 위한 그의 행보가 펼쳐진다.

  • 기사들의 왕

    현자림 | 총 4권

    나는 이미 죽었다. 더 이상 기사라는 숭고한 이름으로 불릴 자격이 없다. 욕을 해도 좋다. 돌을 던져도 좋다. 그조차도 내게는 과분한 처사이니······. 전신이라 불리며 두려움에 떨게 했던 사나이. 감히 대항하지 말라! 크루세이더라는 이름은 너희들이 감당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모든 기사들의 정점에 선 자, 크루세이더. 그는 기사들의 왕이라 불렸다.

  • 롬베른의 영주

    현자림 | 총 5권

    혈육의 더러운 배신으로 생을 마감하기 위해 금동으로 들어가야만 했던 신의검가 소가주 남궁민. 끝없는 배신감과 절망 속에서 우연히 발견한 상자를 연 그는 환한 빛에 휩싸이게 되는데….

  • 용병왕 루크

    현자림 | 총 8권

    왕가의 권위는 사라졌다. 때는 바야흐로 군웅할거의 시대. 절대 최강의 투술 전강무음류를 계승한 백운은 아틀란스 대륙에서 '루크'라는 이름으로 다시 태어났다. 사람들은 그를 용병들의 왕이라 불렀다. 그의 말 한마디에 대륙의 용병들이 움직였다.

  • 10%

    용병왕 루크

    현자림 | 총 8권

    왕가의 권위는 사라졌다. 때는 바야흐로 군웅할거의 시대. 절대 최강의 투술 전강무음류를 계승한 백운은 아틀란스 대륙에서 '루크'라는 이름으로 다시 태어났다. 사람들은 그를 용병들의 왕이라 불렀다. 그의 말 한마디에 대륙의 용병들이 움직였다.

  • 10%

    라오스 루이시안

    현자림 | 총 6권

    열 번의 탈옥, 그리고 현재 이곳은 열한 번째인 불옥(不獄). 뭐, 내 이력이라고나 할까? 내 이름은 대두령. 남들이 그렇게 부르니 내 이름이나 마찬가지지. 이름하고 이력 보면 알겠지만 난 평생을 감옥에서 보냈거든. 이제 슬슬 이곳도 지겨우니 열두 번째 감옥으로 가볼까? 크라센 대륙이라……. 좋아! 접수해주지. 어차피 세상은 또 하나의 감옥일 뿐이니까. 그렇게 해서 얻게 된 그의 새로운 이름은, 류센 왕국을 구할 라오스루이시안!

  • 10%

    질풍의 류

    현자림 | 총 5권

    생각하지 말자. 일단 저지르고 보자! "하얀천, 따오기, 검은 콩, 누렁이!" 세상천지 아래 비교할 수 없을 힘을 타고나는 대씨 집안. 하지만 하늘 천, 땅 지, 검을 현, 누루 황, 이 네 글자도 외우지 못하는 저주스러운 머리! 드디어 이 집안에 그토록 염원하던 천재가 태어났으니 성은 '대', 이름은 '장부'! 그러나 그에게 준비된 또 하나의 운명은 위태로운 외줄타기를 하고 있는 아스미론 왕국의 류엔시안! "후후. 천하의 대씨 집안이 어떤 곳인지 확실히 보여주지!